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공지사항
Diary
끄적끄적
만화& 애니
게임
Entertainment
Favorite
Burning
Boys Love
My Hero
-제202회- 영화 "본 레거시"..
로나루님의 티스토리
인터파크 ebook 비스킷 구매
Rudolph.Red.Dot
특수본 - 뻔해서 뻔뻔할 정도..
영화중독자 칼슈레이 : 손 끝..
코쿠리코 언덕에서 - 시대를..
영화중독자 칼슈레이 : 손 끝..
퍼스트 어벤저 - 미국의, 미국..
영화중독자 칼슈레이 : 손 끝..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1,547,062 Visitors up to today!
Today 10 hit, Yesterday 105 hit

Dragon Cave

 
Adopt one today!
Royal Magi 로얄 마기

Adopt one today!
Rajah Ruby 라자흐 루비

Adopt one today!
roserio 로사리오


Adopt one today!
Neiges Eternelles 네쥬 에떼흐넬


Adopt one today!
Lapis Lazuli 라피스 라줄리

Adopt one today!
Marine d'Hiver 마린 이베르

Adopt one today!
Cote d'Azur 코트 다쥐르

Adopt one today!
Blanche Neige 블랑슈 네쥬

Adopt one today!
Moon Stone 문스톤

Adopt one today!
First Frost 퍼스트 프로스트

Adopt one today!
Bosporus 보스포러스

[황비전하, 2014.02.25 23:47, Entertainment/Movie]

로보캅 2차는 아이맥스에서 보고 왔다
역시 진리의 아이맥스!!!!!
일반 상영관에서 볼 때보다 좋긴하더라 크흐흐흐~~~~

요즘 우주 최강의 귀차니즘과 게으르니즘이 발현되어 포스팅이고 뭐고 다 팽개치고 뒹굴거리면서 살다보니
밀린 포스팅이 한달치요 일기는 커녕 영화 본 후기 밀린것도 어마어마한 상황;;;;
(물론 영화 후기의 경우는 대부분은 쓰다가 말았지만;;;;;;;;)
사상 최고라고 해도 좋을 만큼 강력한 귀차니즘과 게으르니즘에 굴복하고 살던 인간이
갑자기 신작도 아닌 두번째 보는 영화의 포스팅을 하는 이유가 뭐냐하면.....
이번엔 진짜 어마어마한 관크를 당했기 때문!!!
이 분노를 여기에서라도 풀어야 잠을 잘 수 있을 것 같아서;;;;;;;;;;

노동력 착취 당하고 서점에서 2시간 시간 떼우다가 피곤한 몸을 이끌고 시간 맞춰서 갔더니 초딩들이 바글바글;;;;;
초딩 5명이 나란히 나란히 나란히~~~~ 그리고 2줄;;;;;
보호자들은 애들만 넣어두고 나갔어;;; 덜덜덜덜
안그래도 비글급인 초딩들이 보호자도 없이 단체로 앉아있으니 상황은 안봐도 비디오;;;;

초딩이 내 자리를 차지하고 앉아있는데 (심지어 중간이 내 자리 OTL)
차마 초딩들 사이에 앉아 있을 자신이 없어서 앞자리에 갔더니 거기 자리 주인이 있었음;;;;
저도 애들때문에 여기 앉았는데 주인 있는 줄 몰랐다고
죄송하다고 자리 옮겨드리려고 했더니 괜찮다며 그냥 옆에서 앉으셨는데
둘 다 앞으로의 험난한 상황을 예감하고 한숨만 푹푹;;;;;

불길한 예감은 틀리는 법이 없지 OTL
초딩들이 시끌시끌....이것들아 귓속말 몰라? 귓속말!!!!!
그 분은 왼쪽 애들 난 오른쪽 애들 조용히하라고 통제시키면서 영화를 보는데
내가 내 돈 주고 영화보러 와서 이게 무슨 꼴인지 OTL

내가 2번째 보는거라 망정이지 첫번째 보는거였으면 '조용히 해'버럭 신공을 펼쳤을지도;;;;
그냥 큰 화면이라 좋더라 정도 밖에 기억 안남;;;;;;;
일반 상영관도 아니고 아이맥슨데....아맥 가격이 얼만데.... OTL
보통 3번 정도 주의 주면 다들 조용히 하는데 그냥 버릭 해버렸어야했나 싶기도 하고;;;;
옆자리 분한테 혹시 버럭 할 수도 있다고 미리 양해도 구해놨었는데 그냥 할 껄;;;;;

결국 영화 다 보고 그 분 폭발해서 애들한테 한소리 하고
우리는 고생하셨다고 서로를 위로하며 극장을 나왔다 ㅠ.ㅠ
저 뒷좌석에서 엔딩크래딧 보시던 분만 아니었으면 애들 앉혀놓고 극장 매너에 대한 강의를 하고 왔을지도;;;;
그나마 여자애들은 한번 지적하니까 그 뒤로는 조용히 보던데 남자애들은 도저히 어떻게 안되네;;;
비글 성격인 애들은 그냥 밖에서 뛰어놀게 풀어두세요 ㅠ.ㅠ
진짜 친구들 말처럼 애들 부모도 없는데 한소리 걸걸하게 해주고 올걸그랬나 ㅠ.ㅠ

아이맥슨데.....일반 상영관도 열받는데 아이맥스에서 이런 관크를 당하다니 ㅠ.ㅠ
내가 전생에 무슨 죄를 지었다고 이 꼴을 당해야하나 ㅠ.ㅠ

이 분노의 에너지로 미뤄뒀던 포스팅들이나 마무리 지어야겠다;;;;
한달 정도의 분량이 밀려있으니 대충 대충 정리한다고 해도 시간 엄청 걸릴 듯;;;;;;;;;;;;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사랑합니다. 편안히 잠드소서